참관후 5시간40분만에 확인 보도
작성자 북민위
작성일 2018-06-12 07:42
ㆍ조회: 41      
김정은 위원장 깜짝 외출 보도한 조선중앙통신
김정은 위원장 깜짝 외출 보도한 조선중앙통신(평양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북미정상회담을 하루 앞둔 11일(현지시간) 싱가포르 시내를 참관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2일 보도했다. 김 위원장은 싱가포르 동남부의 마리나베이에 있는 초대형 식물원 가든바이더베이, 마리나베이샌즈 호텔 전망대, 에스플러네이드와 관광 명소 머라이언 파크의 연결지점 등을 방문했다.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photo@yna.co.kr


조선중앙통신, 김정은 위원장 깜짝 외출 보도
조선중앙통신, 김정은 위원장 깜짝 외출 보도(평양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북미정상회담을 하루 앞둔 11일(현지시간) 싱가포르 시내를 참관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2일 보도했다. 김 위원장은 싱가포르 동남부의 마리나베이에 있는 초대형 식물원 가든바이더베이, 마리나베이샌즈 호텔 전망대, 에스플러네이드와 관광 명소 머라이언 파크의 연결지점 등을 방문했다. 2018.6.12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서울=연합뉴스) 지성림 기자 = 조선중앙통신을 비롯한 북한 매체들은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11일 밤 싱가포르의 여러 명소를 참관했다고 12일 일제히 보도했다.

조선중앙통신은 "김정은 동지께서는 6월 11일 싱가포르에 체류하시면서 시내의 여러 대상을 참관하시었다"라며 김영철·리수용 노동당 부위원장, 리용호 외무상, 노광철 인민무력상, 김여정 당 제1부부장 등이 동행하고 싱가포르 정부의 비비안 발라크리쉬난 외무장관과 옹 예 쿵 교육부 장관이 안내했다고 전했다.

통신은 "최고영도자(김정은) 동지께서는 싱가포르의 자랑으로 손꼽히는 대(大)화초원(가든스 바이 더 베이)과 세계적으로도 이름 높은 마리나 베이 샌즈 건물의 지붕 위에 위치한 스카이 파크, 싱가포르항을 돌아보시면서 싱가포르의 사회·경제 발전 실태에 대하여 요해(파악)하시었다"고 밝혔다.

김정은 위원장은 마리나 베이 샌즈 호텔 전망대에 올라 시내의 야경을 부감하며 "싱가포르가 듣던바 대로 깨끗하고 아름다우며 건물마다 특색이 있다. 앞으로 여러 분야에서 귀국(싱가포르)의 훌륭한 지식과 경험들을 많이 배우려고 한다"고 말했다고 통신은 전했다.

통신은 이어 "최고영도자 동지께서는 싱가포르항으로 가는 길에 '주빌리' 다리 위에서 싱가포르의 도시 형성 전망 계획과 '두리안' 극장(에스플러네이드)에 대한 해설을 들으시었다"라며 김 위원장이 둘러본 명소를 구체적으로 소개했다.

조선중앙통신, 김정은 위원장 깜짝 외출 보도
조선중앙통신, 김정은 위원장 깜짝 외출 보도(평양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북미정상회담을 하루 앞둔 11일(현지시간) 싱가포르 시내를 참관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12일 보도했다. 김 위원장은 싱가포르 동남부의 마리나베이에 있는 초대형 식물원 가든바이더베이, 마리나베이샌즈 호텔 전망대, 에스플러네이드와 관광 명소 머라이언 파크의 연결지점 등을 방문했다.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photo@yna.co.kr

김 위원장은 "오늘 참관을 통하여 싱가포르의 경제적 잠재력과 발전상을 잘 알게 되었다. 귀국에 대한 훌륭한 인상을 가지게 된다"고 말하며 자신의 한밤 투어를 안내한 싱가포르 정부 인사들에게 사의를 표했다고 통신은 밝혔다.


싱가포르 세인트리지스 호텔에 머물던 김정은 위원장은 현지시간으로 11일 오후 9시 4분(한국시간 오후 10시 4분)께 시내 관광에 나섰으며, 이날 오후 11시 22분(한국시간 12일 오전 0시 22분)께 숙소로 귀환했다.

김 위원장의 싱가포르 명소 관광과 관련한 북한 매체의 첫 보도 시각은 12일 오전 6시(조선중앙방송)로, 김 위원장이 숙소로 귀환한 지 약 5시간 40분 만이다.

앞서 북한은 전날에도 김 위원장이 북미정상회담 개최지인 싱가포르를 방문하기 위해 10일 평양에서 출발했다고 하루 만에 보도했다.

북한이 이처럼 김 위원장의 싱가포르 방문 기간의 동정을 신속하게 보도하는 것은 최근 두 차례의 중국 방문에 대해 모두 김 위원장의 평양 귀환 이후 보도했던 것과는 대조적이다.

yoonik@yna.co.kr

  0
3590

TEL : 02-543-7152~3 / FAX : 02-543-7154 / E-mail : cdnk2011@naver.com
Copyright @ 2008 cdnk.co.kr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