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총연맹 "남북 화해행보 환영…평창올림픽 北선전장 우려"
작성자 북민위
작성일 2018-01-11 07:33
ㆍ조회: 117  
한국자유총연맹 본부 [연합뉴스 자료사진]
한국자유총연맹 본부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안홍석 기자 = 한국자유총연맹은 남북 고위급회담이 열린 다음 날인 10일 성명을 내고 남북 화해를 위한 움직임이 재개된 것은 긍정적으로 평가하면서도 "평창올림픽이 핵과 북 체제의 선전장이 될까 우려된다"고 밝혔다.

자유총연맹은 "남북 화해를 위한 행보가 재개된 것을 환영한다"며 일단 큰 틀에서 회담 성사 자체에는 긍정적인 입장을 내놓았다.

그러나 "올림픽이 북한의 핵 보유 묵인을 위한 이념·체제 선전의 장으로 전락하지 않도록 공동 입장 시 남한 선수단은 반드시 태극기를 들어야 한다"고 주장했다.

또 "북측 응원단 규모를 적정 수준으로 제한하고 무술 시범 등 호전적 퍼포먼스를 최소화해야 한다"고 말했다.

자유총연맹은 "한반도 자유 통일은 '우리 민족끼리'가 아닌 북·중·러와 한·미·일의 '국제정치적 퍼즐'로 풀어야 할 과제"라면서 "선의의 대화만으로는 북한에 근본적인 변화를 기대할 수 없다. 군의 경계 태세에 만전을 기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ahs@yna.co.kr

  0
359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4243 '대북거래 혐의' 라트비아 은행서 '뱅크런'…ECB 지급중지 결정 북민위 2018-02-21 17
4242 개회식 증정품 두고간 北응원단…선물도 선뜻 안받아 북민위 2018-02-19 189
4241 독일 외무장관 "러시아 협력 없이 북핵 해결 불가능" 북민위 2018-02-19 187
4240 RFA "제재 영향으로 北 연료값 여전히 비싸" 북민위 2018-02-19 197
4239 미 북부사령관 "미 본토 공격 北 탄도미사일 100% 요격 확신" 북민위 2018-02-19 193
4238 추미애 "남북대화 발전 전제는 북한 도발 중단·비핵화 의지" 북민위 2018-02-19 191
4237 "아들 보러 돌아가려고…" 北보위성에 쌀 130t 보낸 탈북민 북민위 2018-02-19 193
4236 모드로 동독 전 총리 "리수용이 '북미 중재해달라' 요청 서한" 북민위 2018-02-19 18
4235 "남북정상회담, 북 비핵화가 목표돼야" 북민위 2018-02-13 562
4234 통일차관, 오늘 주한 일본대사 면담…'김여정 방남' 설명 북민위 2018-02-13 574
4233 정부, 탈북민 합동신문 180일→90일로 단축 북민위 2018-02-13 589
4232 "남북정상회담 의제에 비핵화 포함되면 아무 문제없을 것" 북민위 2018-02-13 579
4231 통일부 "800만달러 대북지원시기 결정안돼…적절시점 추진" 북민위 2018-02-13 577
4230 '평창올림픽' 앞선 아베-펜스 회동서 대북압박 강화 재확인할듯 북민위 2018-02-06 997
4229 RFA "美국무부, 만경봉호 질문에 '한국에 문의하라' 대답" 북민위 2018-02-06 394
4228 VOA "펜스, 평창 개막식 참석 전 서울서 탈북민 만날듯" 북민위 2018-02-06 413
4227 미 전문가 "북, 최남단 공기부양정 기지 내년 일부 완공" 북민위 2018-02-06 372
4226 北예술단, 만경봉92호 타고 오후 묵호항 도착…현송월도 방남 북민위 2018-02-06 401
4225 국정원 "황병서 후임 김정각…열병식 준비에 이동식발사대 식별" 북민위 2018-02-06 349
4224 한미 오늘 북핵수석대표 협의…'북미 평창회동' 논의 주목 북민위 2018-02-05 41
12345678910,,,214

TEL : 02-543-7152~3 / FAX : 02-543-7154 / E-mail : cdnk2011@naver.com
Copyright @ 2008 cdnk.co.kr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