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 남북체육 교류…북한 올림픽 참가 촉매 역할했다
작성자 북민위
작성일 2018-01-11 07:32
ㆍ조회: 391  

(춘천=연합뉴스) 임보연 기자 = 강원도와 평창이 2018평창동계올림픽을 계기로 남북 관계개선을 견인하고 평화올림픽을 완성해 세계의 관심을 받고 있다.

평화와 안전을 담보해 올림픽 정신인 '평화와 화합'을 구현하는 계기를 마련하면서 세계에 평화 메시지를 전하는 주인공으로 거듭났다.

평화의 물꼬는 지난해 12월 19일 중국 쿤밍(昆明)에서 개막한 제3회 아리스포츠컵 국제유소년(U15) 축구대회가 텄다.

당시 최문순 지사는 북한 문웅 4·25체육단장을 만나 평창올림픽 참가를 요청했고, 이는 북한의 신년사 발표에 긍정적인 기류로 작용했다는 평가다.

북한의 평창올림픽 참가 산파 역할을 한 것으로 평가받는 국제유소년 축구대회도 강원도가 그동안 교류의 끈을 이어왔기 때문에 개최할 수 있었다고 분석했다.

강원도는 모든 남북교류가 중단된 상태에서도 북한 금강산 산림 병해충 피해 지역에 대한 공동 방제작업을 진행하면서 대회 개최를 추진했다.

최문순 지사는 당시 축구대회 개막식에서 "중국과 미국이 핑퐁외교 때 작은 공으로 큰 공을 굴린다는 얘기를 했었다"며 "이번 축구 교류가 분단된 조국을 넘어 한반도 평화 정착이라는 큰 공을 굴리는 작은 공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북한의 평창올림픽 참여는 곧 남북 관계개선의 필요충분조건이라는 점을 강조하고, 구체적인 교류사업 재개 방안도 제안했었다.

최 지사는 당시 북한 측 인사로부터 긍정적 분위기를 전달받으며 평창올림픽 참가를 확신했다고 설명했다.

도는 북한의 평창올림픽 참가를 계기로 남북 관계개선에 앞장선다는 방침이다.

평창올림픽에 이어 오는 4월 평양에서 열리는 평양국제마라톤대회에 참가할 계획이다.

강원도청 마라톤팀의 참가는 물론 최 지사가 직접 뛰는 방안도 고려 중이다.

이어 6월과 10월 평양과 강원도에서 각 개최하는 교류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강원도는 그동안 남북체육 교류를 통해 어떤 경우라도 체육 교류는 진행하기로 북측과 협의가 이뤄져 있어 정치적, 군사적 정세와 관계없이 진행하고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평창올림픽이 평화와 화합을 구현하는 계기가 된 만큼 그 의미를 살려 강원평화특별자치도를 추진하는 등 도를 올림픽 평화유산의 중심지로 육성한다는 전략이다.

최문순 지사는 11일 "강원도의 꾸준한 민간교류가 정부 당국 간 대화 물꼬를 트는 촉매 역할을 했다"며 "앞으로 안보를 제외한 문화, 스포츠 교류 제도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limbo@yna.co.kr

  0
359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4462 '더 강한 채찍, 더 큰 당근'…트럼프, 비핵-경제지원 '빅뱅카드' 북민위 2018-05-14 28
4461 "中, 北에 '美와 비핵화 합의땐 단계적 경제지원 가능' 전달" 북민위 2018-05-14 29
4460 볼턴 "北과의 협상에 美정부내 누구도 환상 없다" 북민위 2018-05-10 52
4459 북미정상회담 싱가포르 급부상…김정은 타고 갈 전용기는 북민위 2018-05-10 57
4458 긴박했던 北억류자 석방…전용기 이륙 1시간前 '특사'로 풀려나 북민위 2018-05-10 50
4457 美동아태소위원장 "北 억류자 석방은 '최대압박' 작전의 결과" 북민위 2018-05-10 48
4456 '북중 밀착' 가속…평양행 직항노선 中 전국으로 확대 움직임 북민위 2018-05-10 47
4455 北김정은, 폼페이오 접견…"북미수뇌회담 논의, 만족한 합의" 북민위 2018-05-10 45
4454 석방된 北 억류자 가족 "매우 감사할 뿐…트럼프 덕분" 북민위 2018-05-10 39
4453 NYT "북한 비핵화 사찰 역사상 최대규모 될 것" 북민위 2018-05-07 44
4452 美국무부 "탄도미사일 기술이용 北위성발사, 안보리 결의 위반" 북민위 2018-05-07 39
4451 통일부 "北 산림 32%가 황폐화…홍수 등으로 피해 가중" 북민위 2018-05-07 40
4450 초대 북한 英대사 "北, 영국서 탈북자 암살불가…러시아완 달라" 북민위 2018-05-07 45
4449 日언론 "김정은 7살때 위조여권으로 도쿄 디즈니랜드 방문" 북민위 2018-05-07 47
4448 日언론 "北, 신포 경수로 점검 지시"…협상카드 활용 주목 북민위 2018-05-07 39
4447 '서울州, 평양州'…현직검사 "통일후 13개주 코리아연방 체제로" 북민위 2018-05-07 40
4446 北에 왕이 보내는 중국, 종전선언 참여 매달리는 이유는 북민위 2018-05-01 78
4445 CNN "문 대통령, 김정은에 북미정상회담 '판문점 개최' 설득" 북민위 2018-05-01 50
4444 통일부 "대북전단 살포중단에 민간단체의 대승적 협력 당부" 북민위 2018-05-01 50
4443 남북 장성급회담서 평화지대 구실 'DMZ 관리구역' 확대 논의할듯 북민위 2018-05-01 54
12345678910,,,225

TEL : 02-543-7152~3 / FAX : 02-543-7154 / E-mail : cdnk2011@naver.com
Copyright @ 2008 cdnk.co.kr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