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 남북체육 교류…북한 올림픽 참가 촉매 역할했다
작성자 북민위
작성일 2018-01-11 07:32
ㆍ조회: 473  

(춘천=연합뉴스) 임보연 기자 = 강원도와 평창이 2018평창동계올림픽을 계기로 남북 관계개선을 견인하고 평화올림픽을 완성해 세계의 관심을 받고 있다.

평화와 안전을 담보해 올림픽 정신인 '평화와 화합'을 구현하는 계기를 마련하면서 세계에 평화 메시지를 전하는 주인공으로 거듭났다.

평화의 물꼬는 지난해 12월 19일 중국 쿤밍(昆明)에서 개막한 제3회 아리스포츠컵 국제유소년(U15) 축구대회가 텄다.

당시 최문순 지사는 북한 문웅 4·25체육단장을 만나 평창올림픽 참가를 요청했고, 이는 북한의 신년사 발표에 긍정적인 기류로 작용했다는 평가다.

북한의 평창올림픽 참가 산파 역할을 한 것으로 평가받는 국제유소년 축구대회도 강원도가 그동안 교류의 끈을 이어왔기 때문에 개최할 수 있었다고 분석했다.

강원도는 모든 남북교류가 중단된 상태에서도 북한 금강산 산림 병해충 피해 지역에 대한 공동 방제작업을 진행하면서 대회 개최를 추진했다.

최문순 지사는 당시 축구대회 개막식에서 "중국과 미국이 핑퐁외교 때 작은 공으로 큰 공을 굴린다는 얘기를 했었다"며 "이번 축구 교류가 분단된 조국을 넘어 한반도 평화 정착이라는 큰 공을 굴리는 작은 공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강조했다.

특히 북한의 평창올림픽 참여는 곧 남북 관계개선의 필요충분조건이라는 점을 강조하고, 구체적인 교류사업 재개 방안도 제안했었다.

최 지사는 당시 북한 측 인사로부터 긍정적 분위기를 전달받으며 평창올림픽 참가를 확신했다고 설명했다.

도는 북한의 평창올림픽 참가를 계기로 남북 관계개선에 앞장선다는 방침이다.

평창올림픽에 이어 오는 4월 평양에서 열리는 평양국제마라톤대회에 참가할 계획이다.

강원도청 마라톤팀의 참가는 물론 최 지사가 직접 뛰는 방안도 고려 중이다.

이어 6월과 10월 평양과 강원도에서 각 개최하는 교류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강원도는 그동안 남북체육 교류를 통해 어떤 경우라도 체육 교류는 진행하기로 북측과 협의가 이뤄져 있어 정치적, 군사적 정세와 관계없이 진행하고 확대한다는 방침이다.

특히 평창올림픽이 평화와 화합을 구현하는 계기가 된 만큼 그 의미를 살려 강원평화특별자치도를 추진하는 등 도를 올림픽 평화유산의 중심지로 육성한다는 전략이다.

최문순 지사는 11일 "강원도의 꾸준한 민간교류가 정부 당국 간 대화 물꼬를 트는 촉매 역할을 했다"며 "앞으로 안보를 제외한 문화, 스포츠 교류 제도화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limbo@yna.co.kr

  0
359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013년 휴전 60주년을 즈음하여)고3 학생 대상 통일의식 설문결과 북민위 2012-12-26 15923
4549 전문가들 "북핵 위협 이제 없다" 트럼프 발언 비판 북민위 2018-06-18 13
4548 중국, 대북 제재 완화 조짐…'북한 단체관광' 전면 확대 북민위 2018-06-18 14
4547 WSJ "주한미군은 '장기판의 말' 아니다…연합훈련 중단은 과오" 북민위 2018-06-18 14
4546 "北문제 주도권 노리는 中, '12월 한중일 정상회의 열자' 제안" 북민위 2018-06-18 14
4545 트럼프 "협상 결렬되면 즉각 훈련재개…亞전역서 회담 칭찬 북민위 2018-06-18 13
4544 日 북일회담 '올인'…아베 이어 외무상도 "정상끼리 해결해야" 북민위 2018-06-18 13
4543 이번주 北美후속협상 가능성…한미훈련 중단시 北상응조치는? 북민위 2018-06-18 11
4542 교도 "日, 유엔 총회 김정은 초청되면 美서 북일 정상회담 추진" 북민위 2018-06-15 24
4541 남북, 동·서해지구 軍통신선 완전복구 합의…다른의제 조율실패 북민위 2018-06-15 20
4540 "일본-북한 당국자, 몽골서 접촉"…北日회담 급물살 타나 북민위 2018-06-15 20
4539 남북, 동·서해지구 군 통신선 완전 복구 합의 북민위 2018-06-15 21
4538 "트럼프 연합훈련 중단 결정, 韓日 핵무장 고려로 이어질 수도" 북민위 2018-06-15 20
4537 文대통령 "북일관계 복원 협력용의"…日외상 "국교회복 노력" 북민위 2018-06-15 19
4536 트럼프 "실무회담 잘 진행…진짜합의 이뤄질지 곧 알게될 것" 북민위 2018-06-12 25
4535 美, 범정부 北전문가그룹 가동중…"생화학·미사일도 포함" 북민위 2018-06-12 24
4534 북미회담 12일 하루에 끝난다…45분 단독회담→확대회담→오찬 북민위 2018-06-12 28
4533 美 '전례없는 체제보장' 앞세워 北비핵화 검증 'V' 올인 북민위 2018-06-12 28
4532 폼페이오 "CVID 착수하면 北에 전례없는 안전보장 제공할 용의" 북민위 2018-06-12 27
4531 미, 북과 관계정상화에 '핑퐁외교' 벤치마킹?…"문화교류 추진" 북민위 2018-06-11 32
12345678910,,,228

TEL : 02-543-7152~3 / FAX : 02-543-7154 / E-mail : cdnk2011@naver.com
Copyright @ 2008 cdnk.co.kr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