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현수 목사 석방됐지만…우리 국민 6명 北 억류
작성자 북민위
작성일 2017-08-10 11:01
ㆍ조회: 480  
석방·송환 요구에 北 불응…건강·소재 확인 안 돼 우려


2014년 2월 평양서 기자회견하는 김정욱 선교사
2014년 2월 평양서 기자회견하는 김정욱 선교사


(서울=연합뉴스) 백나리 기자 = 북한에 억류됐던 캐나다 국적의 한국계 임현수 목사가 2년6개월여 만에 풀려나면서 여전히 북한에 억류 중인 우리 국민의 안위가 관심이다.

10일 통일부에 따르면 북한에 억류된 우리 국민은 6명으로 파악되고 있다.

2013년 10월 밀입북 혐의로 체포된 김정욱 선교사는 3년 10개월째 억류 중이다. 북한은 김 선교사에게 국가정보원과 내통했다며 국가전복음모죄와 간첩죄 등을 적용해 무기노동교화형을 선고했다.

각각 2014년 2월과 10월 체포된 최춘길·김국기 선교사도 무기노동교화형 선고를 받고 억류돼 있다.

지난해 7월 평양에서의 기자회견으로 억류 사실이 공개된 고현철씨 등 나머지 3명은 탈북민이다.

북한은 이들에 대한 석방과 송환은 물론 영사 접견이나 가족 면담 등의 요구에도 응하지 않고 있다.

우리 정부는 당국 간 회담이나 대북 통지문 등을 통해 억류 국민 문제를 제기하고 석방 및 송환을 요구해왔지만, 북한은 이렇다 할 답변을 하지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지난해 2월 개성공단 가동 중단으로 남북 간 통신채널이 단절된 후로는 직접적인 송환 요구조차 불가능해졌다.

이에 따라 정부는 유엔강제실종실무그룹 등 국제기구에도 협조를 요청했으나 아직은 별다른 소득이 없는 상태다.

북한 내 소재나 건강상태에 대한 소식도 제대로 듣지 못한 채 억류 기간이 길어지면서 가족들은 애를 태우고 있다.

김정욱 선교사의 형 김정삼 씨는 최근 연합뉴스와의 전화 인터뷰에서 "동생 송환이 빨리 됐으면 좋겠지만 그게 안 된다면 건강상태나 어떻게 지내는지를 알 수 있게 면담이라도 할 수 있으면 좋겠다"고 안타까워했다.

특히 지난 6월 미국 대학생 오토 웜비어가 북한에 억류됐다가 혼수상태로 송환돼 사망한 사건이 벌어지면서 가족의 우려가 한층 커진 상황이다.

정부 당국자는 "우리 국민의 조속한 석방과 송환을 위해 국제기구 및 유관국을 비롯한 국제사회와 긴밀하게 협조하는 등 다각적인 노력을 기울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북한에는 우리 국민 6명 외에 미국 국적의 한국계 3명도 억류돼 있다.

nari@yna.co.kr

  0
359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013년 휴전 60주년을 즈음하여)고3 학생 대상 통일의식 설문결과 북민위 2012-12-26 14697
3860 노어트 "北, 외부서 유입되는 자금 줄면 협상테이블 나올 것" 북민위 2017-10-17 54
3859 美, ICBM '미니트맨 3' 현대화 작업 본격 착수 북민위 2017-10-17 53
3858 EU, 더 강화된 대북제재안 채택…핵·미사일 돈줄죄기 최대 압박 북민위 2017-10-17 54
3857 푸틴, 유엔 안보리 대북제재 결의 2321호 이행 명령 북민위 2017-10-17 52
3856 정부, 北참석 '모스크바 비확산회의'에 당국자 파견 검토 북민위 2017-10-17 54
3855 인천 도심 교회 옥상서 '북한 삐라' 2만 장 또 발견 북민위 2017-10-17 52
3854 트럼프의 이란 핵협정 불인증은 북한 겨냥…'자충수' 지적도 북민위 2017-10-16 42
3853 美, 탄도미사일 요격 이지스함 재배치(종합) 북민위 2017-10-16 41
3852 美유엔대사, 핵협정 준수 불인증에 "완벽한 대북 메시지" 북민위 2017-10-16 43
3851 맥매스터 "트럼프, 北 핵무기 위협 막고자 뭐든지 할 것" 북민위 2017-10-16 41
3850 EU, '북한 돈줄' 더 죈다…16일 강화된 독자적 대북제재안 발표 북민위 2017-10-16 40
3849 러 외무 "트럼프, 北에 핵공격 한다면 한·일에 안 물어볼 것" 북민위 2017-10-16 42
3848 한미, 20일 서울서 6자 수석대표 협의…북핵전략 논의 북민위 2017-10-16 19
3847 "트럼프, 한국에서 韓日 핵우산 약속…대북압박 메시지 발표" 북민위 2017-10-16 17
3846 올해 입국한 탈북민 881명…작년 동기 15% 감소 북민위 2017-10-16 19
3845 美국무부 "외교는 한반도 비핵화 활동의 거대한 부분" 북민위 2017-10-13 118
3844 美브루킹스 박정현 한국석좌 "워싱턴에 전쟁하자는 사람 없어" 북민위 2017-10-13 116
3843 "美, 北에 90일간 위기고조행위 중단 제안하고 협상 모색해야" 북민위 2017-10-13 118
3842 UAE도 북한인 비자 신규발급 유예…대사급 외교 중단 북민위 2017-10-13 115
12345678910,,,194

TEL : 02-543-7152~3 / FAX : 02-543-7154 / E-mail : cdnk2011@naver.com
Copyright @ 2008 cdnk.co.kr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