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입맛대로 대북제재?…수출 늘고 수입 줄어
작성자 북민위
작성일 2017-05-26 10:44
ㆍ조회: 686  
[그래픽] 중국, 입맛대로 대북제재?…수출 늘고 수입 줄어
[그래픽] 중국, 입맛대로 대북제재?…수출 늘고 수입 줄어

(서울=연합뉴스) 고은지 기자 = '대북제재' 국면 속에서 중국의 대(對) 북한 수입은 줄었지만, 수출은 외려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대북 수출 제재 품목인 항공유 수출이 늘어나는 기현상을 보였다.

26일 한국무역협회 중국통계에 따르면 지난 1∼4월 중국의 대북 수입액은 5억7천600만 달러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1.1% 감소했다.

1월과 2월에는 각각 13.3%와 6.7%의 증가율을 기록했지만, 3월과 4월에는 -52.3%, -42.4% 등 큰 폭의 하락세를 보였다.

중국 상무부가 지난 2월 18일 북한산 석탄과 갈탄 수입을 전면 금지한 데 따른 영향으로 해석된다.

중국 정부는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대북제재 결의에 따라 지난해 4월(1차)과 12월(2차), 지난 2월(3차) 등 3차례에 걸쳐 북한에 대한 무역 금지품목을 발표했다.

대북 자금줄 제재(PG)
대북 자금줄 제재(PG)[제작 이태호]


반면에 1∼4월 중 중국에서 북한으로의 수출액은 10억1천만 달러로 지난해보다 15.2% 늘었다.

지난 2월 -5.9%로 잠시 주춤했던 것을 제외하면 1월 14.5%, 3월 39.1%, 4월 7.5% 등 비교적 높은 증가세를 유지했다.

특히 항공유 수출은 지난해 4월 1차 수출금지 품목에 포함됐음에도 꾸준히 증가했다.

올해 1∼4월 항공유 수출액은 1천480만 달러로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25.8% 상승했다.

수출 금지품목인 경우 인도주의 목적에 한해서만 유엔 안보리의 승인을 거쳐 감시할 수 있는 범위 내에서 수출할 수 있다.

하지만 무역협회는 항공유를 비롯한 중국의 대북 수출이 늘어난 뚜렷한 원인을 파악할 수 없다고 설명했다. [표] 중국의 대북한 월별 수출입 추이 (단위: 백만 달러, %)
분류2016년2017년
10월11월12월합계1월2월3월4월1~4월
수출287
(16.0)
351
(27.6)
336
(6.0)
3,192
(8.3)
241
(14.5)
152
(-5.9)
328
(39.1)
288
(7.5)
1,010
(15.2)
수입230
(23.1)
256
(34.1)
291
(42.2)
2,634
(6.1)
201
(13.3)
173
(6.7)
109
(-52.3)
93
(-42.4)
576
(-21.1)


eun@yna.co.kr

  0
359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013년 휴전 60주년을 즈음하여)고3 학생 대상 통일의식 설문결과 북민위 2012-12-26 14351
3645 中, 안보리 제재시행후 北외화 기근 가속…북한식당도 직격탄 북민위 2017-08-18 113
3644 정경두 "한미 연합훈련 축소 전혀 고려 안해" 북민위 2017-08-18 112
3643 트럼프, 18일 캠프데이비드서 안보회의…北문제 등 논의 북민위 2017-08-18 113
3642 한반도 핵전쟁 대비하나…중국군 방사능 오염 대응훈련 북민위 2017-08-18 116
3641 美하원의원 "사이버 공격으로 北미사일 능력 무력화해야" 북민위 2017-08-18 114
3640 '트럼프 오른팔' 배넌 "北군사해법 없다…中과 경제전쟁중" 북민위 2017-08-18 155
3639 '김한솔 피신 지원 추정' 네덜란드 대사, 통일장관 면담 북민위 2017-08-18 19
3638 美합참의장 "대북 군사해법 끔찍…평화적 옵션 선호" 북민위 2017-08-18 19
3637 "美, 中 대신할 북핵해결 지렛대로 러시아 주목" 북민위 2017-08-17 65
3636 우크라 대통령, 북 미사일 기술 유출 의혹 진상 3일내 보고 지시 북민위 2017-08-17 63
3635 美부통령, 중남미에 北단교 촉구…"칠레와인으로 돈 못벌게해야" 북민위 2017-08-17 64
3634 국방硏 전문가 "北 화성-14형 대기권 재진입 실패" 북민위 2017-08-17 64
3633 트럼프 "김정은, 현명한 결정해…안그랬으면 재앙적 결과" 북민위 2017-08-17 67
3632 한미 국방장관 통화…매티스 "외교·경제적 대북압박 우선 북민위 2017-08-17 64
3631 美中 군 수뇌부 협력강화 합의…던퍼드, 북중 접경부대 방문 북민위 2017-08-17 27
3630 "대북 손자병법은 김정은 쿠데타 망상증 악화시키는 정보전" 북민위 2017-08-17 25
3629 이총리 "핵잠수함 도입문제 검토할 때가 됐다" 북민위 2017-08-17 24
3628 중국 대북 에너지 수출 '뚝'…"北 경제자립도 높아져" 북민위 2017-08-17 30
3627 中유커, 국경절연휴 北포위사격 걱정에 "괌 여행 꺼린다" 북민위 2017-08-16 68
12345678910,,,183

TEL : 02-543-7152~3 / FAX : 02-543-7154 / E-mail : cdnk2011@naver.com
Copyright @ 2008 cdnk.co.kr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