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일부, 北의 정부 비난에 "남북관계개선 노력 호응해야"
작성자 북민위
작성일 2017-05-19 11:21
ㆍ조회: 1402  

이정진 기자 = 통일부는 19일 북한이 전날 탄도미사일 발사에 대한 우리 정부의 대응을 비난한 데 대해 "북한은 비핵화를 통한 한반도의 평화와 안정, 그리고 남북관계 개선을 위한 우리 정부와 국제사회의 노력에 호응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이유진 통일부 부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전날 발표된 조선 아시아태평양평화위원회(아태평화위) 대변인 담화에 대한 입장을 이렇게 밝혔다.

북한 노동당 통일전선부의 외곽기구인 아태평화위는 대변인 담화에서 "새로 집권한 남조선 당국이 이번 (미사일) 시험발사의 사변적 의의를 외면하고 무턱대고 외세와 맞장구를 치며 온당치 못하게 놀아대고 있다"며 문재인 정부를 처음으로 공개 비난했다.

북한 관영 조선중앙통신이 이날 '김명철'이라는 개인 명의로 게재한 정세논설에서 '남북 간에 대화와 대결은 양립할 수 없다'고 주장한 데 대해선 "한반도 긴장완화를 위해서 무엇보다 중요한 것이 북한이 핵과 미사일 도발을 중지하고 한반도 문제를 평화적으로 해결하기 위한 변화된 자세를 보이는 것"이라고 말했다.

북한이 '대화와 대결이 양립할 수 없다'고 주장한 것은 대북 압박과 대화의 병행 기조를 밝혀 온 문재인 정부에 비판적인 메시지를 보낸 것으로 해석된다.

transil@yna.co.kr

  0
359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013년 휴전 60주년을 즈음하여)고3 학생 대상 통일의식 설문결과 북민위 2012-12-26 14893
3967 EU, 대북 사치품 금수 강화…"시계·와인 전면금지" 북민위 2017-11-20 11
3966 문성모 주태국 북한대사 "美공격계획 철회해야 대화가능" 북민위 2017-11-20 11
3965 정부, 류미영 北천도교청우당 위원장 1주기에 南아들 방북 승인 북민위 2017-11-20 14
3964 러 외무차관 26일 방한…北비핵화협상 재개방안 논의할듯 북민위 2017-11-20 13
3963 더힐 "美, 북한 해상봉쇄해야…서서히 질식시켜 백기 투항" 북민위 2017-11-20 12
3962 "핵무기 탑재가능 美전폭기 B-52 지난 8월 日과 공동훈련" 북민위 2017-11-20 14
3961 뉴질랜드 총리 "북한 문제 개입할 준비 돼 있다" 북민위 2017-11-20 11
3960 틸러슨 "北, 유일한 안보 보장방법은 핵포기·대화 선택뿐" 북민위 2017-11-20 10
3959 펜스 美부통령 "모든 동맹국이 평화적 비핵화 달성 돕게 할것" 북민위 2017-11-16 27
3958 '몸속 수십 마리 기생충'…귀순병사 통해 엿본 북한군 실태 북민위 2017-11-16 28
3957 시진핑 특사 방북, 한반도정세 변화 주목 북민위 2017-11-16 30
3956 통일부 "중국 쑹타오 대북특사, 과거보다 격 낮아" 북민위 2017-11-16 23
3955 이국종 교수 "귀순 병사 2차 수술 성공적…여전히 위중" 북민위 2017-11-16 26
3954 "北멀웨어, 백도어 설치하고 여전히 활동중"…美정부 경보 북민위 2017-11-16 26
3953 지금 북한은 > NK 사회 “北주민은 공포 못이기고 자살, 간부들은 몰래 南드라마 시청” 북민위 2017-11-15 25
3952 북·러, 평양서 나진-하산 경제협력 방안 논의 북민위 2017-11-15 25
3951 '미·북 협상 기여 주목받으려고'…월북 시도한 미국인 강제출국 북민위 2017-11-15 29
3950 정부 "유엔 北인권결의 환영…즉각 개선조치 촉구" 북민위 2017-11-15 29
3949 북한산 생수 7년만에 첫 반입…5·24조치에도 이례적 승인 북민위 2017-11-15 24
12345678910,,,199

TEL : 02-543-7152~3 / FAX : 02-543-7154 / E-mail : cdnk2011@naver.com
Copyright @ 2008 cdnk.co.kr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