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국무 "北침략·정권교체 안해·체제보장…우리 한번 믿어달라"
작성자 북민위
작성일 2017-05-19 11:18
ㆍ조회: 516  
틸러슨 미 국무부장관, "北침략·정권교체 안해·체제보장" 발언(PG)
틸러슨 미 국무부장관, "北침략·정권교체 안해·체제보장" 발언(PG)[제작 최자윤]
"北 행동으로 보여야…군사행동 옵션까지는 수많은 단계 거쳐야" 

(워싱턴=연합뉴스) 이승우 특파원 = 렉스 틸러슨 미국 국무부 장관은 18일(현지시간)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의 대북기조에 대해 "북한에 대해 정권 교체도 안하고, 침략도 안 하고, 체제를 보장할 것"이라고 말했다.

틸러슨 장관은 이날 워싱턴DC 국무부 청사에서 홍석현 대미 특사와 40분간 면담한 자리에서 북한이 핵 폐기 의지를 보인다면 미국도 북한에 적의를 보일 이유가 없다는 점을 강조하면서 이같이 밝혔다고 특사단 관계자가 전했다.

틸러슨 장관은 그러면서 북한에 대해 "뒤에서 물어오지 말고 우리를 한번 믿어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미국은 공개적으로만 메시지를 보낸다"면서 "핵 실험, 미사일 실험 중지를 행동으로 보여야지 뒤로 북한과 대화를 해나가지는 않겠다"고 덧붙였다.

틸러슨 장관은 또 "선제타격, 군사 행동 옵션으로 가기까지는 수많은 단계를 거쳐야 한다"면서 "지금 가진 모든 수단은 외교적·안보적·경제적 수단이라는 점을 명확히 한다"고 말했다.


렉스 틸러슨 미 국무장관
렉스 틸러슨 미 국무장관


leslie@yna.co.kr

  0
359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013년 휴전 60주년을 즈음하여)고3 학생 대상 통일의식 설문결과 북민위 2012-12-26 14206
3564 日도 中단둥은행·다롄국제해운 제재…자산동결 대상 확대 북민위 2017-07-28 14
3563 브룩스 사령관 "김정은 행동, 주변 5개국 균열 의도" 북민위 2017-07-28 12
3562 밀리 美 육참총장, 對北 해법 "마땅한 것 없다" 시인 북민위 2017-07-28 12
3561 '김정남 암살' 여성 2명, 법원 출석…"우리는 무죄" 주장 고수 북민위 2017-07-28 12
3560 "미국인 북한여행통제법 美하원 아태소위 통과" 북민위 2017-07-28 12
3559 日언론 "美, 일본에 北과 거래 중국은행 계좌 폐쇄해달라 요청" 북민위 2017-07-28 12
3558 '탈북-입북-탈북' 40대에 간첩 혐의…"탈북자 연락처 北 전달" 북민위 2017-07-28 5
3557 WP 이어 美싱크탱크도 "북한에 이란식 세컨더리 보이콧 해야" 북민위 2017-07-28 5
3556 美상원, 전방위 대북제재법 처리 합의…이르면 이번주 통과 전망 북민위 2017-07-27 48
3555 中매체들, 北 탄도미사일 발사여부에 촉각…"중국, 도발에 반대" 북민위 2017-07-27 46
3554 美상원 외교위원장 "대북제재법 따로 떼어내 심사 원해" 북민위 2017-07-27 45
3553 美하원, 北인권법 재승인안에 '미군유해 송환' 추가 북민위 2017-07-27 46
3552 日언론 "美, '北의 ARF 참가 막아달라' 가맹국들에 요청" 북민위 2017-07-27 47
3551 軍, 北 미사일 동향 정밀 감시…평북 구성일대 비 내려 북민위 2017-07-27 47
3550 "美, 北 ICBM 요격 확률 높이려고 신기술 통합 적용" 북민위 2017-07-27 12
3549 美국방부 "北, 이르면 내년 핵ICBM 실전배치…美본토 타격가능" 북민위 2017-07-26 58
3548 화난 美, 中 겨냥해 "제재 강화…대가치를 것·일방조치 불사" 북민위 2017-07-26 61
3547 美하원 '北 원유 수입 봉쇄' 등 전방위 대북제재법안 처리 북민위 2017-07-26 60
3546 美 "北 돕는 개인·기업 제재 강화…일방조치도 주저 안해" 북민위 2017-07-26 59
12345678910,,,179

TEL : 02-543-7152~3 / FAX : 02-543-7154 / E-mail : cdnk2011@naver.com
Copyright @ 2008 cdnk.co.kr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