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伊 상원 서기장, 北리수용 만난뒤 트럼프에 '대화촉구' 서한"
작성자 북민위
작성일 2017-04-21 10:36
ㆍ조회: 107  
리수용, 이탈리아 국회의원 대표단 면담
리수용, 이탈리아 국회의원 대표단 면담(평양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리수용 북한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이 북한을 방문하고 있는 안토니오 라치 이탈리아 국회 상원 외교위원회 서기장을 단장으로 하는 이탈리아 국회의원 대표단을 만나 담화를 했다고 조선중앙통신이 31일 보도했다. 2016.8.31 <<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 photo@yna.co.kr
(서울=연합뉴스) 곽명일 기자 = 최근 북한을 방문해 리수용 최고인민회의 외교위원장을 만난 안토니오 라치 이탈리아 의회 상원 외교위원회 서기장이 귀국 후 미국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에게 북미대화를 촉구하는 서한을 보냈다고 미국 자유아시아방송(RFA)이 21일 보도했다.
RFA는 이탈리아 안사통신을 인용해 라치 서기장이 방북을 마치고 로마의 피우미치노 공항에 도착해 "한국과 북한 모두 전쟁을 반대하고 평화를 원한다"며 "트럼프 대통령에게 북한과의 대화를 촉구하는 서한을 썼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하지만 그가 작성한 편지의 구체적인 내용과 트럼프 대통령에게 어떻게 전달됐는지는 알려지지 않았다.
RFA에 따르면 라치 서기장은 북한으로부터 김일성 주석의 105돌 생일 기념행사에 초청돼 지난 15∼19일 북한을 방문했다.
그는 북한을 방문해 리수용 외교위원장을 직접 만났다며 "북한이 다른 나라를 공격하거나 공격당하기를 원치 않는다는 사실을 확인했다"고 주장했다.
   
또 라치 서기장은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리수용 위원장과 함께 이탈리아어로 'Pace(평화)'가 적힌 팻말을 들고 사진을 같이 찍었다"며 김정은 노동당 위원장도 전쟁을 원하지 않는 것 같은 인상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앞서 북한은 지난 11일 19년 만에 부활시킨 최고인민회의 외교위원회 위원장으로 리수용 노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을 선출했다.
리수용이 첫 행보로 라치 서기장을 만난 것은 국제사회의 고강도 대북제재와 미국의 군사적 압박을 피하고자 국제사회의 지지를 호소하려는 노력의 일환으로 풀이된다.
nkfuture@yna.co.kr
  0
359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013년 휴전 60주년을 즈음하여)고3 학생 대상 통일의식 설문결과 북민위 2012-12-26 13590
3161 트럼프 북핵협상 원칙은 '먹튀 불용'…핵동결엔 보상 안해 북민위 2017-04-28 15
3160 北 유엔보고관 방북 허용, 인권비판 '물타기' 의도 해석(종합) 북민위 2017-04-28 15
3159 北 "중국은 통일 가로막는 염치없는 나라"…주민상대 강연 북민위 2017-04-28 16
3158 美 합참의장 "칼빈슨호, 김정은에 경고메시지…대북압박 계속" 북민위 2017-04-28 16
3157 틸러슨 美국무 "中이 北에 '추가 핵실험시 제재' 경고했다"(종합) 북민위 2017-04-28 15
3156 IAEA "정치여건 마련되면 언제라도 북핵사찰 가능" 북민위 2017-04-28 15
3155 산케이 "北공개 포격훈련 사진 '부자연'…합성 가능성도" 북민위 2017-04-28 3
3154 北, 닷새 만에 또 난수 방송…올해 들어 14번째 북민위 2017-04-28 5
3153 "北비핵화 단기해법 없어…내부 '아래로부터 변화' 유도해야" 북민위 2017-04-27 42
3152 사드 배치 하루만에 '실전운용' 돌입…美, 왜 서두르나 북민위 2017-04-27 42
3151 "시진핑 대북제재 협력 전환엔 美의 물밑 압박 영향 커" 북민위 2017-04-27 42
3150 美 태평양사령관 "칼빈슨 항모전단, 北 탄도미사일 손쉽게 요격" 북민위 2017-04-27 43
3149 中 미사일전문가 "사드 5월 중순 이후 작전태세, 군사대응 필요" 북민위 2017-04-27 40
3148 오바마 '전략적 인내'→트럼프 '압박작전'…달라진 美대북기조 북민위 2017-04-27 40
3147 "트럼프 안보팀, 북한핵 '동결 후 폐기' 전략 떠오른다" 북민위 2017-04-25 102
3146 중국 가세 北도발저지 공조 효과 보나…북핵 미묘한 국면 북민위 2017-04-25 100
3145 칼빈슨호, 금주말 동해서 해군과 고강도 연합훈련(종합2보) 북민위 2017-04-25 99
3144 軍, 北미사일 탐지 그린파인 레이더 2기 추가 도입 결정 북민위 2017-04-25 101
3143 美전략무기 속속 한반도 집결…토마호크 탑재 핵잠수함 부산입항(종합) 북민위 2017-04-25 101
12345678910,,,159

TEL : 02-543-7152~3 / FAX : 02-543-7154 / E-mail : cdnk2011@naver.com
Copyright @ 2008 cdnk.co.kr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