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레이 언론 "김정남 시신 北에 인도될듯…30일 공항 이송 전망"
작성자 북민위
작성일 2017-03-29 10:46
ㆍ조회: 2101  
"추가 방부처리된 듯"…"北 아닌 마카오 가족에 인도 가능성도 제기"

(홍콩·자카르타=연합뉴스) 최현석 황철환 특파원 = 김정남의 시신이 조만간 북한에 인도될 것이란 전망이 나오는 가운데 시신이 30일 쿠알라룸푸르 국제공항으로 이송된다고 현지 언론이 보도했다.

말레이시아 중문어 매체인 동방일보(東方日報)는 29일 소식통을 인용해 김정남의 시신이 30일 아침 쿠알라룸푸르 종합병원 국립법의학연구소(IPFN)에서 쿠알라룸푸르 국제공항 화물운송센터로 옮겨진 뒤 해외로 반출될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 매체는 김정남 시신이 26일 오후 IPFN에서 쿠알라룸푸르 시외곽의 한 장례시설로 옮겨졌다가 27일 오전 공항 화물센터에 이송된뒤 부패가 급격히 진행됐고 보안 문제도 제기돼 인도 계획이 연기됐다고 설명했다.

현지 중국보(中國報)는 김정남 시신의 추가 방부처리와 관련해 말레이시아 보건부 당국자 3명이 28일 낮 IPFN 영안실을 방문했다고 보도했다.

다만, 김정남 시신의 행선지와 관련해선 현지 언론 보도가 엇갈리고 있다.

동방일보는 김정남이 피살되기 직전까지 머물렀던 중국령 마카오로 시신이 옮겨질 것이라고 한 반면 중국보는 김정남의 시신이 중국 베이징을 거쳐 평양으로 이송될 것이라고 전했다. 김정남의 둘째부인 이혜경씨와 한솔·솔희 남매가 있는 마카오와 북한 인도로 관측이 다르다.

김정남 암살과 상대 국민 억류사태와 관련해 북한과 비공개 협상을 해온 말레이 정부가 지난 27일 공식 성명을 낼 것으로 전망됐지만 29일까지 관련 내용을 발표하지 않았다.

현지에선 말레이시아와 북한 간 합의가 이뤄졌지만 시신 부패 등 기술적 문제 때문에 이행이 지연되고 있다는 설과 양측의 협상이 막판에 난항에 부닥쳤을 것이라는 얘기 등 여러갈래의 분석이 나오고 있다.

말레이 정부는 북한 내에 억류된 자국 외교관과 가족 9명의 출국이 확인된 이후에나 관련 정보를 공개할 것으로 전망된다.

일부 현지매체는 억류자들이 이미 베이징행 항공기를 탔다고 보도했으나 말레이시아 외무부 측은 관련 내용을 통지받은 사실이 없다고 밝혔다.

지난 28일 말레이시아 현지 경찰이 김정남의 시신이 보관된 쿠알라룸푸르 종합병원 국립법의학연구소(IPFN) 정문을 닫고 있다. [AP=연합뉴스자료사진]


hwangch@yna.co.kr

  0
359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2013년 휴전 60주년을 즈음하여)고3 학생 대상 통일의식 설문결과 북민위 2012-12-26 14913
3989 "北유조선 대부분 7월께 운항중단…원유공급 차질 가능성" 북민위 2017-11-24 11
3988 日 아키타 해안서 표류 추정 북한 남성 8명 발견 북민위 2017-11-24 7
3987 英외무부 "대북 공적개발원조 중단…핵개발 용납 못 해" 북민위 2017-11-24 9
3986 美 F-22 6대 내달 한꺼번에 한반도 전개…北압박 최고조 북민위 2017-11-24 7
3985 브룩스 사령관, JSA 귀순자 구출 한미 장병에 훈장 수여 북민위 2017-11-24 9
3984 "北, 주한미군 정보 탈취 시도…인명살상 사이버공격 가능성" 북민위 2017-11-24 8
3983 "北, 귀순사건 후 JSA 경비병력 모두 교체…지휘관 줄줄이 문책" 북민위 2017-11-24 6
3982 유엔난민기구 대표 "北출신 난민, 결코 송환되어선 안돼" 북민위 2017-11-24 6
3981 백악관 "북핵 중단 위한 지속적인 압박 필요성 논의" 북민위 2017-11-22 27
3980 트럼프, 푸틴과 통화…"북한에 대한 진지한 대화 나눴다" 북민위 2017-11-22 19
3979 美, 北선박·해운회사 제재 집중…'해상무역 봉쇄' 초점 북민위 2017-11-22 22
3978 美, 선박 20척 등 무더기 대북 제재…中기업 4곳 포함 북민위 2017-11-22 17
3977 아프리카의 '친북국가' 앙골라도 北노동자 154명 돌려 보내 북민위 2017-11-22 20
3976 아셈 외교장관회의 의장성명…"北도발 규탄·긴장완화 중요" 북민위 2017-11-22 19
3975 중국국제항공, 평양 노선 운항 중단…"북한 고립 심화" 북민위 2017-11-22 20
3974 中, 美의 北테러지원국 재지정에 '불편'…"정세완화 도움돼야" 북민위 2017-11-22 14
3973 최덕신·류미영 아들 방북승인…분단현실속 굴절된 가족사 북민위 2017-11-21 20
3972 "美 공군, 日배치 F-35A기로 한반도 부근서 위력 과시 계획" 북민위 2017-11-21 15
3971 외교부 "북한의 김정남 암살은 분명한 테러 행위"(종합) 북민위 2017-11-21 17
12345678910,,,200

TEL : 02-543-7152~3 / FAX : 02-543-7154 / E-mail : cdnk2011@naver.com
Copyright @ 2008 cdnk.co.kr All Right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