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의 건국부정을 논함 (논평)
작성자 북민위
작성일 2016-08-19 08:42
ㆍ조회: 5505  

문재인의 건국부정을 논함

 

이미 보도된 바와같이 문재인 더민주당 전 대표가 지난해 역사교과서 국정화 저지를 위한 시도당 및 지역 위원장 연석회의라는데서 19488.15. 건국을 부정하더니

며칠전에는 페이스북을 통해 박근혜대통령의 8.15경축사에서 언급한 건국 거론을 반헌법적이고 반역사적인 주장이라고 비판했다

 

그리고는 기회가 있을때마다 19194, 중국 상해에서 조직된 대한민국 임시정부 수립이 진정한 건국이라고 한다.

 

참 말이 통하지 않는, 그리고 너무도 무식에 가까운 문재인의 대한민국 부정에 관한 발언들을 보면서 과연 이런 사람이 어떻게 대한민국의 유력한 대선후보였는가에 의분을 금할수 없다.

헌법정신과 국민의 민주적 투표를 거쳐 탄생한 국가를 부정하는 사람이 무엇 때문에 대한민국 대통령이 되려고 그처럼 혈안인가. 이는 철저히 자기 자신에 대한부정이다.

 

일반적으로 국가라함은 일정한 영토와 거기에 사람과 통치기구를 가지고 있는 사회집단을 말한다.

따라서 영토와 국민, 주권은 국가 구성의 절대적 삼대요소이다.

 

문재인인 말하는 대한민국 임시정부는 일제에 나라를 빼앗긴 상황에서 주권을 회복하기 위해 낯설고 물설은 이국땅 중국 상하이에 임시정부를 차려놓고 조국광복을 위해 투쟁해온 이승만, 김구, 김규식을 비롯한 애국선열들의 독립정신을 높이 평가할순 있어도 국가구성이 삼대요소를 갖추지 못한 임시정부를 결코 건국이라고 말할수 없다.

 

예컨대 자기집 마련의 꿈에 부풀어 있는 무주택자가 남의집 쪽방 전세를 살면서 내집을 마련했다고 하면 과연 이를 믿을사람이 몇이나 될까?

 

이같은 엄연한 현실마저 뒤엎으려는 문재인의 의도가 과연 뭔지 묻지 않을수 없다.

과거 문재인의 정신적지주로 믿고 따르던 김대중 전대통령과 그가 주군으로 뫼셨던 노무현 전대통령도 광복절 경축사를 비롯하여 기회가 있을 때마다 1948815일을 건국이라고 되뇌였는데 이것도 부정하겠는가?!.

 

김대중, 노무현정권땐 일언반구도 없다가 지금에 와서 생뚱맞게 건국을 부정하는 문재인의 속셈 과연 무엇인가?

 

내가하면 사랑이요 남이 하면 불륜이라는 우리사회의 가장 배타적이고 부정적 인식을 강력한 야당 대통령 후보였던 문재인이 가지고 있다는 것에 대해 정말 개탄을 금할수 없다.

 

문재인의 말대로 대한민국이 완성하지 못한 민주공화국이라면 완성한 민주공화국이 문재인이 한마디도 비판하지 않고 감싸고 도는 북한의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이라도 된단 말인가?!

 

문재인이 어떻게 공부를 해서 변호사가 됐는지는 모르겠지만 유치원 어린애보다 못한 수준을 가지고 배타적 의식과 편견으로 국론분열, 국민분열을 부추기는 걸 보면 그는 대한민국 대통령이 아니라 대한민국 국민 자격마저 미달한 수준이하이다.

 

헌법정신과 헌법적 가치를 부정하면서 국론분열을 가중시키는 문재인이야 말로 대한민국 건국을 논할 자격조차 없는 사람이다.

 

2016819

 

()북한민주화위원회 

  0
3590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116 국회 정론관에서의 기자회견문 북민위 2018-01-25 1733
115 황장엽선생 7주기 추모행사 경과보고 및 추모사 북민위 2017-10-13 2553
114 북한민주화위원회 성토문 북민위 2017-07-25 4853
113 북한민주화위원회 성명 북민위 2017-06-08 4763
112 북한민주화위원회 담화 북민위 2017-03-03 8023
111 탈북자들을 간첩으로 매도하는 지만원을 강력히 단죄한다! 북민위 2017-02-23 6283
110 민주당은 망국적인 대중국 사대주의 행각을 즉각 중단하라!!! 북민위 2017-01-04 5575
109 시민단체 연석회의 대국민 호소문 [1] 북민위 2016-11-07 4346
108 북한민주화위원회 담화 북민위 2016-10-18 5183
107 제5차 핵실험을 규탄하는 북한민주화위원회 성명 북민위 2016-09-12 6753
106 (사)북한민주화위원회 성명 (미사일발사관련) 북민위 2016-09-06 5754
105 문재인의 건국부정을 논함 (논평) 북민위 2016-08-19 5505
104 제71주년 광복절 경축사에 대한 북한민주화위원회 논평 북민위 2016-08-17 4066
103 북한민주화위원회 성명 북민위 2016-08-08 4222
102 자유를 찾아온 동족마저 범죄시 하는 "민변"의 행태를 강력히 규탄한다.(성명서) 북민위 2016-06-17 4097
101 개성 6.15민족공동행사를 성사시키기 위한 6.15남측위의 집단농성을 단호히 규탄한다! 북민위 2016-06-12 3878
100 사단법인 북한민주화위원회 담화 북민위 2016-06-06 3542
99 북민위 2016-06-06 2929
98 북한 핵보유국 선언의 허위와 기만성을 단호히 규탄한다! 북민위 2016-05-09 3171
97 북한민주화위원회 담화 북민위 2016-04-24 3161
123456

TEL : 02-543-7152~3 / FAX : 02-543-7154 / E-mail : cdnk2011@naver.com
Copyright @ 2008 cdnk.co.kr All Right Reserved.